제공권(制空權)의 중요성은 두고두고 설명해도 모자람이 없다. 이런 목적을 달성하기 위한 고성능 공중우세전투기를 확보하는데 군사강대국들은 값비싼 지출도 마다하지 않는다. 냉전종식이후 상대적으로 군비 경쟁이 완화되어 예전처럼 특정한 단일 목적의 군용기 개발은 주춤하고 있는 상황이지만, 한 세대전만 하더라도 단지 제공권 확보만을 위한 고성능 전투기를 별도로 제작하였다.

 

 

 

 

[ 최고의 제공전투기 계보를 이어가는 F-15F-22 ]

 

이를 위하여 F-14, F-15 같은 고성능 전투기들이 개발되어 하늘의 주인공으로 활약하였다. 첨예한 냉전 시기에 개념 연구가 진행 되었던 영향을 받아 F-22도 제공권 확보를 위한 전투기로써 개발이 이루어졌다. 그렇다면 이와 같이 기를 쓰고 제공권을 확보하려는 목적은 무엇일까? 그것은 하늘에서 상대를 공격하는 것이 그 어떤 방법보다 효과적이라는 사실이 입증되었기 때문이다.

 

 

 

[ 하늘을 이용하여 공격하려면 제공권이 확보되어야 한다 ]

 

 

그런데 마음 놓고 하늘에서 지상을 공격할 수 있으려면 이를 방해하는 적기의 공중 활동을 사전에 차단하여야 한다. 때문에 F-14, F-15, F-22 같은 제공전투기들은 무엇보다 적기의 요격이 가장 큰 임무다. 아무리 지대공 미사일 같은 새로운 방공 시스템이 등장하였다하더라도 상대의 전투기가 활동할 수 없도록 하늘을 완벽히 장악하였다면 목표물을 공격하는 것은 훨씬 수월하다.

 

 

 

 

[ 전쟁이 개시되면 상대편 전투기를 제거하기 위해 최선을 다 한다. (중동전 당시 근접 공중전을 벌이는 MiG-21()과 미라주3) ]

 

 

부인 할 수 없을 만큼 미국은 지구상의 어느 나라와 전쟁을 벌인다하여도 개전즉시 제공권을 확보 할 수 있는 유일무이한 나라다. 미국의 능력은 단지 적기 요격뿐만이 아니라 상대방의 방공망을 제압함과 동시에 적기가 감히 이륙 할 수 없을 정도의 상황을 사전에 만들어 놓을만한 가공할 능력을 가지고 있다. 한마디로 미국과 전쟁을 벌이는 상대라면 개전 초에 눈과 귀를 잃어버린다.

 

 

 

 

[ 미국은 여러 가지 방법으로 개전과 동시에 상대의 눈과 귀를 멀게 만든다 ]

 

 

이러한 능력과 별개로 미국은 대지상 공격용 군용기분야에서도 선두를 달리고 있다. F-15E, F-16, F/A-18과 같은 대지 공격 겸용 전폭기는 물론이거니와 B-52, B-1, B-2 같은 고성능 폭격기 그리고 현재는 퇴역하여 예비로 있는 A-6 같은 훌륭한 대지상 공격용 항공기를 장비하고 있다. 거기에 더해 A-10 같이 CAS전용기처럼 별도로 특화된 전술기도 운용하고 있다.

 

 

 

 

[ 미국은 다양한 종류의 폭격기를 운용한다 ]

 

 

이러한 자신감의 발로에서인지 몰라도 미국은 이런 방법 외에도 좀 더 효과적으로 하늘에서 지상군을 지원하고 적들을 제압 할 수 있는 무기를 개발하여 운용하고 있는데, 바로 공중포대 역할을 수행하는 '건쉽(Gun Ship)'이다. 개념은 의외로 간단한데, 오랜 시간 체공이 가능하고 막대한 양의 대지상 공격 무기를 탑재할 수 있는 수송기를 개조하여 하늘에서 지상의 적들에게 천천히 불벼락을 날리는 것이다.

 

 

 

[ 공포의 공중 포대 AC-130 ]

 

 

둔중한 수송기와 전투기의 싸움은 상대가 되지 않음을 삼척동자도 잘 알고 있다. 또한 수송기는 속도가 느리고 덩치가 크기 때문에 지상에서 운용하는 대공화기에도 상당히 취약한 편이다. 하지만 이렇게 둔중한 수송기를 개조하여 공격무기로 거침없이 사용한다는 것은 제공권 확보정도가 아니라 적들이 감히 하늘을 쳐다볼 수 없을 만큼 철저히 사전정지가 완료되었음을 뜻하는 것이다.

 

 

 

 

[ 건쉽은 제공권이 완벽하게 장악된 상황에서나 사용이 가능하다 ]

 

이런 이유로 느려터진 둔중한 수송기를 공격기로 개조하여 사용하고 있는 유일무이한 나라가 또한 미국이다. 만일 미들파워 정도의 국가가 건쉽을 만들어 운용한다면 전시에 생존성이 완벽하게 보장되지 않기 때문에 결코 효과적인 무기라 할 수 없다. 하지만 무소불위의 항공력을 보유한 미국은 이런 무지막지한 놈을 만들었고 또한 실전에 투입하여 강력한 화력 투사도구로 사용하고 있다. (계속)

 

 

 본 글은 "국방부 N.A.R.A 블로그" 작가의 글로써, 국방부의 공식입장과 관련이 없습니다.

 

 

 

YOUR COMMENT IS THE CRITICAL SUCCESS FACTOR FOR THE QUALITY OF BLOG POST